글벌레의 응답하라 1994 새 리뷰가 등록이 되었습니다 . 아래 추천 박스 內 글입니다 .

추천 박스 內 글 제목을 누르시면 윗글이 새 탭 또는 새 창으로 뜹니다 .

 

저는 드라마 리뷰를 할 때 ,

기본적으로 드라마가 보여 준 데에 근거하여 드라마의 내용 전개를 추측하는 경우가 많았었는데요 .

 

응답하라 1994 리뷰들에서는 유난히 제 경험들과 제 생각들에 의존해 리뷰들을 한 거 같습니다 .

 

그래서 오늘은 최대한 드라마가 보여 준 데에 근거하여 ,

응답하라 1994 9회와 10회가 보여 준 내용에 근거하여 리뷰를 전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

 

 

응답하라 1994 9회에서 칠봉이는

매직아이를 못 보는 나정이에게

 

매직아이 보는 법을 가르쳐 주다가  

 

나정이는 매직아이를 못 볼 거라고 합니다 .

 

칠봉이의 말에 나정이는 꼭 매직아이를

보고 말리라고 하고 ,

 

 

 

칠봉이는 매직아이 그림 하나를 찍어 주며 , 이게 가장 보기 쉬운 거라고 하면서

나정이와 그림을 보냐 못 보냐로 \100,000 빵 내기를 하게 되는데요 .

 

 

나정이가 칠봉이와 매직아이로 내기를 했다는 말을 들은 쓰레기는 오만 원씩 나누어 가지면 되겠네 하면서

칠봉이가 보라고 그런 그림이 무엇인지 자기가 알려 주겠다고 합니다 .

 

싫다는 나정이로부터 책을 빼앗은 쓰레기는 그림이 무엇인지 확인을 하자 , 그림을 보라고 한 게

칠봉이였냐고 다시 한 번 확인만 하고 그림이 무엇인지는 알려 주지를 않는데요 .

 

여기서 우리는 칠봉이가 나정이에게 보라고 내준 그림은 칠봉이 자신의 마음을 담은 거 같은 그림이라는 걸

추측하는 게 가능합니다 .

 

 

 

그런데 그렇게 칠봉이의 마음을 담은

그 그림을 나정이는 끝까지 못 보죠 .

 

안 보인다고 책을 던지면서까지

짜증을 내는데요 .

 

바로 여기에 주목할 점이 보입니다 .

 

 

 

 

그건 바로 나정이가 못 보고 있는 그 그림은 칠봉이의 마음을 담은 그림이라는 거죠 .

 

즉 , 칠봉이는 자기 마음을 나정이에게 보여 주었지만 ,

나정이는 칠봉이의 마음을 전혀 보지를 못하고 있다는 거죠 . 

 

바로 이게 나정이와 칠봉이 사이의 한계를 암시하는 거라고 보이는데요 .

그렇게 본다면 응답하라 1994 10회에서

 

 

칠봉이가 나정이에게 고백을 하고 , 기습 키스를 한 거 역시 칠봉이가 나정이에게 내준 매직아이 그림이나

다를 바가 없을 수도 있다는 겁니다 .

 

그리고 이 고백과 키스에서 주목할 점들이 세 가지가 있는데요 .

 

우선 첫 번째는

 

칠봉이가 고백을 한 이유가 삼천포네 할머니가 사랑하는 사람이 떠날 때까지 고백하지 못한 걸 후회한다고

말하는 걸 듣고였는데 , 그 할머니가 말한 거 자체가 뻥이었습니다 .

 

삼천포네 할머니는 조선의 마지막 기생으로 뻥쟁이라죠 .

그리고 할머니가 사랑한 사람은 사실 남의 남편이었다고 하고요 .

 

그런데 그런 할머니의 말을 칠봉이는 진지하게 듣고 , 나정이에게 고백을 한 겁니다 .

잘못된 근거에 의하여 가치판단을 하고 행동을 한 거죠 .

 

두 번째 .

 

칠봉이는 나정이에게 두 번 키스를 했는데 , 한 번은 게임을 빙자해서 취한 나정이에게 .

또 한 번은 10회에서 버스 터미널에서 고백 후에 기습 키스를 한 거죠 .

 

그런데 이런 칠봉이의 행동에는 나정이를 존중하는 마음이라고는 전혀 없었다는 겁니다 .

오직 자기 욕심만이 존재하는 상태에서 나정이에게 키스를 한 거죠 .

 

세 번째 .

 

기습 키스를 당하는 나정이는 눈을 뜨고 있습니다 .

 

그런데요 ... 

 

잠시 양해를 구하면 남자들끼리 할만한 이야기를 제가 할 거라는 점에 대하여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

 

그건 아마도 여자들도 별다를 바가 없다고 생각이 되는데요 .

그렇게 본다면 칠봉이가 나정이에게 한 키스는 나정이에게는 아무런 의미도 없었다는 겁니다 .

 

또 우리가 생각을 해야 할 거는 쓰레기가 보여 준 모습들인데요 .

 

응답하라 1994 9회에서 나정이가 보고 있던 매직아이를 빼앗아 본 쓰레기는

그 그림을 내준 게 칠봉이란 걸 확인하고 난 후 , 급 침울 모드로 변해서 빙그레를 찾아가 

술 한 잔을 하자고 하는데요 . 쓰레기가 그런 모습을 보인 건 칠봉이가 나정이에게 내준 매직아이를

보았기 때문이란 건 확실합니다 .

 

 

 

쓰레기는 나정이와

마누라 죽이기를 보았었는데요 .

 

나정이 윤진에게 말하길

자기는 영화가 눈에 들어오지도 않는데

 

쓰레기는 영화를 너무 잘 보더라고 했죠 .

 

 

 

 

그런데 쓰레기는 빙그레에게 마누라 죽이기를 보긴 보았는데 , 무슨 내용이었는지는 모르겠다고 합니다 .

즉 , 쓰레기 또한 영화보다는 옆에 앉아 있던 나정이에게 더 신경이 쓰였다는 겁니다 .

 

오누이처럼 오랜 시간을 지낸 두 사람 사이에 사랑의 감정이 싹텄는데 ,

그 둘 사이를 칠봉이가 갈라놓을 수 있을까요 ?

 

응답하라 1994 11회 예고편을 보면 쓰레기가 나정이에게 그는 누군가와 동거를 했었다고 ,

쓰레기처럼 살았었다고 말을 하는 거로 보이는데요 .

 

그 말이 진실이든 거짓이든 그 말을 쓰레기가 나정이에게 하는 이유는

아마도 나정이의 마음을 편하게 해 주려고 하는 걸 걸로 예상이 됩니다 .

 

그런데 제 예상이 맞다면 그런 행동은 더 큰 사랑을 가진 사람만이 할 수 있는 겁니다 .

 

자기 욕심부터 내세우는

칠봉이라면 나정이의 마음이 편하라고 ,

쓰레기와 나정이가 잘 되라고 나정이에게 그런 말을 해 줄 수는 없다는 거죠 .

 

만약에 나정이의 마음이 편하라고 한 말이 아니라면

그 말을 하는 이유는

쓰레기가 나정이를 더 사랑하게 되었기 때문일 겁니다 .

 

제 경험으로 보면

여자가 남자를 사랑하게 되었을 때 , 자신의 치명적인 약점을 먼저 말해 버리는 경우도 생기는 거 같더군요 .

저도 어느 여인으로부터 어떤 말을 들은 적이 있었는데 ,

저는 그녀가 그 말을 하는 이유를 알 수가 없었습니다 .

그냥 제가 모르고 있어도 될 거 같았던 말이었기 때문이었죠 .

 

그래서 저는 그 말을 들은 다음 날 밤에 만난 친구에게

그녀가 그 말을 왜 내게 했을까를 물었었죠 ......

 

또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 옮겨 놓는 건 남자 친구끼리 한 말입니다 . ㅠ ㅜ

 

친구가 말하길 그녀가 그런 이야기를 제게 한 이유는

 

이제 그녀는 완전한 제 여자가 되었다는 뜻이랍니다 .

그녀는 오늘(그날) 밤이라도 나오라고 그래서 제가 ㄸ ㅏ머글 수 있는 여자가 된 거라고요 .

물론 저는 그런 무책임한 행동은 하지 않았습니다 .

오히려 저는 들은 그 말이 너무 부담스러워서 그 말을 들은 날 이후로 점점 더 그녀를 멀리 하게 되었었는데요 .

아마도 그때의 저는 그녀가 했던 말을 품을만한 아량이 없었던 거 같습니다 .

지금의 저라면 뭐 별것도 아니네 하면서 품었을 건데 말이죠 ..........

그녀를 점점 멀리해서 그녀의 마음이 아프게 하는 일은 없었을 건데 말이죠 .

 

그런 면에서 본다면 쓰레기가 나정이에게 그런 말을 한 건 분명히 실수입니다 .

 

그러나 쓰레기와 나정이의 사이는

저와 그녀의 사이보다는 견고한 사이입니다 .

아마도 쓰레기가 그러한 말을 한다고 해도

나정이 지나가 버린 일에 연연해서 쓰레기를 포기하는 일은 없을 거라고 보입니다 .

 

글은 여기까지인데요 .........

 

조금만 첨언을 하면 ............

 

남자와 여자 사이에는 숨길 건 숨기고 지나가는 게 좋습니다 .

혹시라도 나중에 알게 될 확률이 높은 일일지라도 미리 말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

 

 

이 글을 재밌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꾸락 모양의 추천 버튼을 꾹꾹 눌러 주시기 바랍니다 .
추천에는 다음 로그인은 필요 없습니다 .
그러나 이왕에 추천해 주실려면 다음에 로그인 후에 추천을 해주시면 더 좋은데요 .....
다음에 로그인 추천은 다음에 로그인 하고 이 글에서 추천을 한다고 되는 게 아니고요 .
아래 손꾸락 모양 버튼 오른쪽으로 구독이라고 보이실 터인데 그 구독을 눌러서 다음에 로그인 후에
글벌레를 구독하시면 이 글의 제목이 My View란 탭에서 보일 겁니다 .
그 글 제목을 꾹~ 누르면 뜨는 창에서 추천해 주시기 바랍니다 ^ ^*

추천은 제 글이 재밌었다고 보내 주시는 메시지이고
그런 메시지는 글벌레가 글을 계속 발행할 수 있는 힘의 근원이 되어 줄 겁니다 ^ ^*

 

신고
 

글벌레의 블로그에서 윗글과 관련된 글벌레의 다른 글 또는 원하시는 내용을 찾아보세요 .
(컴퓨터 관련 또는 기타 검색 시는 키워드 검색을 하세요 . 예 - 프로세스 익스플로러)
(TV 드라마 또는 영화 관련 검색 시는 드라마/영화 제목으로 검색하시면 됩니다.)

검색 예시 - 예를 들어 구가의 서라고 검색하시면
구가의 서와 관련된 글벌레의 모든 리뷰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글벌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칠봉이 2013.11.23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응답 1994 처음 봤는데 완전 재밌네요.. 님 글도 잘 읽었어요~~

  2. 센세이션 2013.11.25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우리 친구들 생각과 똑 같이 하셨네요.
    칠봉이는 나정에게 스토커적인 사랑으로 보이는거같고 쓰레기는 진실성이 있는 사랑이 보이더군요. 남자들이 남자를 잘알죠. 님 말에 완전 동감입니다.

  3. 몽실이 2013.11.25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무조건 칠봉이입니다 칠봉이랑 꼭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어디서 근거도 없는 추측을 하는가 본데 다들 남자분들 말씀인거죠??? 여자들의 로망은 칠봉이입니다!!! 남자들은 쓰레기를 좋아하는가 본데 하도 주변에 쓰레기들이 많아서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칠봉이랑 이루어져야 카타르시스 느껴져요!!!

  4. 나레기 ㅋㅋ 2013.12.08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쓰레기~전여자인데 칠봉이부담 ㅠㅠ위에어떤분댓글에 여잔무조건 칠봉이라는데 모든여자분들이 그렇진않죠,,개인적인생각을 모든여자들을 대신해서말한것처럼쓰셨네요~지극히 님이나 몇몇의생각을~그리고쓰레기만히면진짜 괜찮죠,,드라마상캐릭터라면 자기여지만바라보고 알게모르게챙겨주고 직업도의사도 ㅋㅋㅋ~~^^;;

  5. 2013.12.12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